본문 바로가기

꿀벌

꿀벌 여왕 '마가렛', 귀뚜라미 마술사까지?!...숲속왕국의 꿀벌 여왕 오는 2월 27일 개봉하는 이 곤충 친구들의 깜찍한 매력이 가득한 보도스틸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제목: 숲속왕국의 꿀벌 여왕 | 원제: Tall Tales | 감독: 아르나드 부롱, 안톤 크링스 | 원안: 안톤 크링스 | 수입: 그린나래미디어㈜ | 제공/배급: ㈜팝엔터테인먼트] 꿀벌 여왕 '마가렛', 귀뚜라미 마술사 '아폴로', 말벌 '웬디'부터박쥐, 개미, 모기, 매미까지! 꽃밭 친구들 총출동! 오는 2월 27일 개봉하는 이 곤충 친구들의 깜찍한 매력이 가득한 보도스틸을 공개했다. 은 여러 곤충들이 어울려 사는 숲속 왕국에서 특별 파티를 앞두고 꿀벌 여왕 ‘마가렛’이 사라지면서 벌어지는 환상적인 어드벤처. 공개 된 보도스틸은 깜찍한 꽃밭 친구들의 모습을 담아내 눈길을 모은다. 먼저, 푸른 호숫가에서..
60배 성장...달콤 살벌 '도시양봉' 성장 스토리 자연이 주는 선물 '양봉'...달콤 살벌한 꿀벌 스토리를 들어보세요!! 서울시청 서소문별관에서 2012년 5월 5통으로 시작한 도시양봉사업은 현재 60배가 넘는 285통 규모로 성장했다. 올 한해 서울시에서 생산한 꿀은 2,365ℓ으로, 금액으로 환산하면 1억 5천만 원 상당이다. 공영 양봉장과 민간단체 어반비즈서울에서 관리하는 명동유네스코 회관 옥상을 비롯해 60배가 넘는 32개소 285통을 두고 있다. 양봉은 도심 생태계의 복원 척도가 된다. 꿀벌의 수가 증가할수록 꽃의 발화율도 증가하며 열매도 많이 맺을 수 있다. 그에 따라 곤충과 소형 새들이 도시로 다수 유입으로 이어지기 때문에 도시의 생태계를 복원의 효과가 크다. 시는 도시양봉을 질 좋은 벌꿀을 안전하게 채취하고, 양봉문화가 확대될 수 있도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