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가슴 아픈 과거...민족의 아픔이 서린 전쟁의 역사가 전시로 꾸며집니다!! 대한민국역사박물관(관장 주진오)은 6·25전쟁 정전(停戰)협정 체결 65주년의 해인 2018년을 한 달여 남겨두고, 거제시(시장 변광용)와 함께 정전65주년기념 전시를 2018.12.5.(수)~2019.1.17.(목), 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연다. 개막식은 12.4(화) 2시에 개최한다. 포로수용소가 존재했던 거제시는 그간 6·25 전쟁 포로에 대한 아카이브 자료를 꾸준히 수집해왔으며 향후 유네스코기록문화유산 신청을 계획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최근 NARA 등 국외에서 새로 발굴하여 국내 처음 소개하는 아카이브자료(사진+영상+문서 등) 110여점과 함께 실물자료(유물)도 전시하는 특징이 있다. 전시는 포로의 구성(1부), 수용소 설치(2부), 포로 생활(3부), 포로들의 갈등(4부), 그리고 송환..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의 신 스틸러 연극 ‘어둠상자’ 고종황제의 굴욕사진을 찾아 떠나는 108년의 이야기, 연극과 주말 나들이를 함께 하시죠!! 대한제국 황제의 사진을 되찾아라!고난에 찬 4대의 분투기가 자유소극장에서 펼쳐진다. 예술의전당(사장 고학찬)은 개관 30주년을 기념하는 기획연극 를 11월 7일(수)부터 12월 2일(일)까지 자유소극장 무대에 올린다. 이강백 작가가 쓰고, 이수인이 연출을 맡은 는 고종의 마지막 어진(御眞)을 찍은 황실 사진가 집안이 4대에 걸쳐 그 사진을 되찾기 위해 펼치는 108년간의 이야기다. 이강백 작가는 뉴욕박물관에서 발견된 고종 사진의 사진사 이름에서 모티브를 얻었다. 자신이 선물한 사진이 애처롭고 둔감한 모습으로 조롱받으며 쓸모없는 취급을 받자 고종은 반드시 사진을 되찾으라 명한다. 4막으로 구성, 일종의 옴니버스극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