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베를린 크리틱스 위크 공식 초청!...판소리 복서

2020. 1. 29. 19:58영화

 

 

신박한 코믹 휴먼 드라마 <판소리 복서>가 2020년 베를린 크리틱스 위크에 공식 초청됐다. [감독: 정혁기 l 출연: 엄태구, 이혜리, 김희원 l 제작: 폴룩스㈜바른손 l 제공/배급: CGV아트하우스 l 개봉: 2019년 10월 9일]

2020년 베를린 크리틱스 위크 초청!
“영화적 언어의 탐구를 향한 주목할 만한 야망을 보여주는 감독 정혁기” -데니스 페터(Dennis Vetter), 베를린 크리틱스 위크 프로그래머-

<판소리 복서>는 과거의 실수로 체육관에서 허드렛일을 하며 살아가던 전직 프로복서 ‘병구’(엄태구)가 자신을 믿어주는 든든한 지원군 ‘민지’(이혜리)를 만나 잊고 있었던 미완의 꿈 ‘판소리 복싱’을 완성하기 위해 생애 가장 무모한 도전을 시작하는 이야기를 담은 신박한 코믹 휴먼 드라마. ‘판소리 복싱’이라는 세상에 없던 유니크한 소재와 예측 불가한 스토리로 독보적인 매력을 뽐내며 국내 개봉 시 관객과 평단에 호평을 받은 바 있는 <판소리 복서>가 2020년 베를린 크리틱스 위크에 공식 초청되었다. 

 


베를린 크리틱스 위크는 독일 영화 비평가 협회에서 주최하는 영화제로 2015년부터 시작되었다. 칸 영화제 비평가 주간과 유사한 성격의 영화제로 매년 베를린 영화제와 동기간에 열린다. 베를린 크리틱스 위크는 매해 10여 편의 영화를 선정하여 상영하며 주로 유럽 국가들의 영화를 선정하는데, 한국 영화가 초청된 것은 거장 임권택 감독의 <화장> 이후 두 번째로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해당 영화제 기간 동안 영화를 관통하는 주제를 기준으로, 영화 상영 후 영화업계 종사자, 비평가 및 학자들과 함께하는 토론의 시간이 마련된다. 

 


<판소리 복서>의 해외 마케팅 및 세일즈사인 화인컷에 따르면, 베를린 크리틱스 위크의 프로그래머 데니스 페터는 <판소리 복서>에 대해 “영화의 줄거리를 관통하며 나타나는 리듬감과 스타일의 탐색은, 영화적 언어의 탐구를 향한 주목할 만한 야망을 보여주는 감독 정혁기의 커리어에서도 특히 두드러진다”며 극찬을 쏟아냈다. <판소리 복서>는 독일 현지 시각으로 2월 26일 수요일 오후 8시 인터내셔널 프리미어로 상영 후 두 명의 비평가와 함께 토론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며, <판소리 복서>를 연출한 정혁기 감독 또한 직접 영화제를 찾아 무대인사, 관객과의 대화 등 공식 일정을 통해 전 세계 영화 팬들과 만남을 가질 계획이다.


INFORMATION

제목: 판소리 복서
감독: 정혁기
출연: 엄태구, 이혜리, 김희원
제작: 폴룩스(주)바른손
제공/배급: CGV아트하우스
장르: 신박한 코믹 휴먼 드라마
개봉: 2019년 10월 9일

SYNOPSIS

나는 휘몰아칠 테니 너는 스텝을 밟아라! 
당신의 눈과 귀를 의심하게 할 취향저격 ‘판소리 복서’, 그가 온다! 

한때 복싱 챔피언 유망주로 화려하게 주목 받던 전직 프로복서 ‘병구’(엄태구). 그러나 한 순간의 지울 수 없는 실수로 복싱협회에서 영구 제명이 되어버린 그는 ‘박관장’(김희원)의 배려로 체육관의 허드렛일을 도맡아 하며 살아가고 있다. 다시 복싱을 시작하려는 마음은 있지만 설상가상 뇌세포가 손상되는 ‘펀치드렁크(punchdrunk)’ 진단까지 받게 된 ‘병구’. 어느 날 ‘병구’가 뿌린 전단지를 들고 체육관을 찾은 신입관원 ‘민지’(이혜리)는 복싱에 대한 ‘병구’의 순수한 열정을 발견하고 그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어준다. 

‘민지’의 응원에 잊고 있었던 미완의 꿈이자 자신만의 스타일인 ‘판소리 복싱’을 완성하기로 결심한 ‘병구’는 생애 마지막이 될지도 모를 가장 무모한 도전을 시작한다.

 

 

MEDIA N | FEEL SO GOOD

문화언론 WEEKLY NEWS MEDIABRIDGENEWS SINCE 2010

mediabridgenews.com